마산에 분위기 있는 카페 추천 해드립니다.

비도 오는날 어디로 가고는 싶고 바깥공기를 쐬러 나오다.

저번에 임항선 길로 다니면서 발견한 카페를 발견 한 적 있어서 들르게 되었습니다

 

 

그때는 저녁이라 불빛도 있고 분위기가 좋았습니다.

원래 버스를 타도 되지만 저는 여기 산책도 할겸 발로 다녀 왔답니다.

지금은 낮이지만 흐린날씨여도 분위기를 잡고 있는 듯합니다.

 

원래는 여기 건물이 없던 곳인데다시 지어서  카페를 만들었나봅니다.

운동하는 사람들 지나다니면서 한번은 들르게 될 곳이기도 합니다. 

카페 문여는 시간과 닫는시간입니다.

오전 10시부터 오후 10시 까지 주문이 되니 간도 넉넉하고 괜찮을 듯합니다.

여기 안에 돌다리를 만들어 물길이 지나가게 해놓았어요.

 

 

 

물가에 물고기가 헤엄치고 다니네요. 물가에 있는듯 한 기분도 들었습니다.

어떻게 이런 생각을 했을까 디자인이 독특하다는 생각이 듭니다. 

계단으로 올라가면서 가운데 복주머니들도 달아놓았습니다.

알록달록 색깔이 다양하고 이쁘네요.

 

3층에 가면 야외로 해놓은 자리도 있습니다.

저는 일단 아메리카노 한잔 시키고 사진을 찍어 놓았습니다.

여기는 한칸밖에 없어서 일찍오는 사람이 앉아야겠네요.

 

 

 

창가에 찍어 놓은 사진입니다.

날씨가 흐린날씨이지만 햇빛이 나 있을때보다

커피 마시는 분위기가 나는 것 같아서 창가에 앉아 사진을 찍었습니다.

혼자있을 땐 들 온 책과 함께 읽는 것이 좋습니다.

 

특히 거의 어두어 질때 불빛이 더 밝아서 분위기가 사는것 같았습니다.

저는 다음에 오면 다른 음료를 마셔보고 싶네요.

인테리어가 독특하고 음악 분위기까지 좋았던 것 같습니다.

 원래 낮보다 저녁에 사람들이 많이 왔다갔다 하는 거 같아요

문 앞에 사진을 찍으면 더욱 잘 맞습니다.

위치는 처음 오시는 분들은 찾기 힘든데버스 에서 창동 부림시장에 내려서 철길 있는데

정법사에서 철길있는데로 내려오는 곳이 더 빠를 듯 합니다.

가을날 분위기 느끼고 싶은 카페 입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남 창원시 마산합포구 추산동 73-16 | 추다방
도움말 Daum 지도

여름이 되면 산들바람 부는 시원한 그늘을 찾게 됩니다.

창원은 경남안에 꼽히는 발달된 도시로 마산 창원 진해가 합하여 창원시로 통합되기도 하였습니다.

추석이 되어 휴일이 남아서 다녀온 곳입니다. 

 

저는 그전만해도 창원이 제일 발달되어 있어 건물들만 있을거라 생각해 잘오지 않았습니다.

 그전에 모임으로 한번 메타세콰이어 길을 간적있는데 그곳에서의 바람과 새소리가 들려서 전원속 숲 자연을 느끼는 듯 했습니다. 그래서 다음에 여길 한 번 더 와야겠다는 생각에 버스를 타고 도착했습니다.

 

 

위치는 경남도립 미술관에서 큰길 있는 곳으로 내려와서 경남 교육청 있는 오른쪽 주변에 가로수길이 있습니다.처음엔 어딘지 몰라서 길을 해메기도 했지만  사람들이 가는 곳을 따라가보니 길이 나왔습니다.

마치 울창한 큰 숲을 보는 느낌이 었습니다.

담양에도 메타세콰이어 길이 있어 그 곳도 산과 숲으로 되어있어서 고요한 느낌이 난다고 들었습니다. 이곳 역시 사람들이 붐비긴하지만 푸른 나무 잎이 청량감을 나타내었습니다. 지금은 사람이 많아서 그런지 그 느낌이 덜하긴 했지만요. 사람이 거의 드문곳은 한적함을 나타냅니다 차가 없을 때 길이 보이는 곳으로 한컷 찍었습니다. 저는 이곳에 올때 특이 했던 점이 카페가 야외로 되어 있고 자연 그대로 해놓은 거 같은 전원카페가 있다는 것이었습니다.

 

 

마치 여기 메타세콰이어 길이 이국적인 느낌만큼 주택들이나 카페 맛집들도  이국적인 느낌이 듭니다. 이곳은 영국집이라고 외국에 있는 한 풍경을 보는 듯 했습니다. 여기도 어느 카페인 듯합니다 지나가는 사람 없을때 한 컷찍었습니다.단 아쉬운 점은 저녁에는 사람이 없고 하면 무서울 거 같다는 생각도 듭니다. 낮에는 카페나 맛집등 사람들이 자주 있으니 괜찮을 듯 하구요도심 속에도 자연과 함께하는 곳이 있으니 한번씩 친구와 함께 휴식이 필요할때 와도 좋을 거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혹시나 길잃을 수 도 있으니 버스편도 잘 알아보고 가보시길 바랍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남 창원시 의창구 용호동 | 창원가로수길
도움말 Daum 지도

 

이 날은 초 가을의 들어섬에도 한낮에는 여름처럼 더운 날씨였습니다.
곧 10월에 들어선 가을 하늘의 푸른 하늘이 보는 이의 마음을 선선하게 합니다.
오늘 아침 일찍나서서 창동의 골목을 사진을 찍으러 나왔습니다.
아침이라 그런지 아직 문열지 않은 가게들도 있었습니다.
저는 창동예술촌에 한복 체험관이 있다는 얘기를 듣고 한번 찾아가 보았습니다.


우선 위치는 떡볶이 골목 안쪽으로 들어가보면
주단이라는 한복거리도 보이는데 거기서 한칸 더 안쪽으로 오면
부림창작공예촌이 있습니다. 주변에는 옷수선집과 공방이 있습니다.
저도 전에 사랑이그린세상이라는 카페 옆에 있는 걸로 알고 있었는데
이번에 옮긴것을 처음 알았습니다.
 길이 어려우면 부림시장 지하도에서 작은 도서관에서 위로 올라가는 계단으로 가면
바로 보실 수 있습니다.


 

 

 

여기 오시면 안내원이 설명을 해드립니다.
우선 대여 신청서를 작성해야 하고 그리고 신분증이나 학생증등을 맡기셔야합니다.
그리고 옷을 고를 수 있도록 맞춰입은 후 입고 대여 하시면 됩니다.


 

 

 

 

왼쪽에 생활한복 저고리이고 오른쪽에 전통한복입니다.
전통 한복은 대부분 어른들이 많이 입으실거 같습니다.
전통한복 옆에 어린이도 입을 수 있는 한복도 있습니다.

 

 

왼쪽끝에 교복과 소품등이 있고
오른쪽에 남자 한복과  여자 한복 취향대로
짧은 치마나 긴 치마로 고를  수 있는 치마가 있습니다.

 

피팅룸은 한 5개 정도 있습니다.
자유로 옷을 입고 나갈 수 있게 되어 있습니다.
옷을 입을 때 끈 묶는 방법을 잘 모른다면 직원분이 도와 드립니다.
문도 마치 전통 가옥을 나타내어 분위기 잘 맞습니다.

 

바깥으로 어르신들이나 다른 분들이 쉬고 갈 수있는 휴식처 공간입니다.
밖에 둘러보면 거의 어르신분들이 대부분입니다.
상가 가운데서도 쉬고 갈 수 있는 곳이 있어 정말 좋은 거 같습니다.

다음에 친구랑 같이 창동예술촌을 방문하면 아마 오게 될 거 같아요~!!


 

 

 

 

 

하루전에 찍은 창동 골목 사진들 입니다.
폴라로이드 미니로 찍어 보았는데 거의 느낌이 달라보입니다.
이런데서도 사진을 한번찍어보고 싶네요 다른 포토존들도 많이 있으니
주말 쉬는 날이나 가을 하늘 맞으러 창동 예술촌으로 놀러오세요


한복 대여 방법
대여시간 : 생활한복 4시간, 전통한복 2시간
오픈, 마감시간 : 10:00~18:00
준비할 것 : 학생증 or 신분증,외국인일 경우 여권
골목여행 장소 : 창동예술촌 및 부림창작공예촌 안에서만
무료기대여 기간은 이번해 12월까지 입니다
단체 문의는 도시 재생센터에 연락을 주세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남 창원시 마산합포구 부림동 32-445 | 부림창작공예촌 한복체험관
도움말 Daum 지도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