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 9월에 새로 오픈한 경주 카페 입니다.
원래 위치는 '고구려가는 길'이라는 한정식 식당이 있는데
그위에 2층에 카페를 차려 운영하고 있다고 합니다.

 


이번 추석이고 해서 연휴로 한번 방문하게 되었어요.
저희 사촌언니와 아는분과 같이 운영을 하고 있답니다.

사촌과 동생들도 가서 언니의 첫 개업을 축하해 주었답니다

 

 

 

 

여기 간판에는 여리화 꽃 아레떼 디저트 카페라고 쓰여져 있었습니다.
외곽은 일반 카페와 비슷한 느낌이 들수 있지만
안은 옛 고풍스러운 인테리어로 되어 있어 어느 일반카페보다 독특하다는 걸
알 수 있습니다. 뒤에 사진을 보면 알 수 있답니다.

 

 

카페 운영 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11시까지 오픈한다고 합니다.
나무 간판과 식물화분이 정말 친숙해 보입니다.

 

 

여기 메뉴도 다양하게 되어 있어요.
저희는 이곳에 온김에 음료로 된 메뉴를 다 시켜서 먹어보았습니다.^^
그리고 카운터 옆에 있는 디저트도 골라서 선택할 수 있는데
그것도 몇개 시켜서 맛보기로 했습니다.

 

 

여기 식빵과 견과류도 팔기도 하는데
견과류도 달고 맛있어서 선물로 많이 나간다고 하네요.
식빵 봉지에 그려진 표정도 아주 귀여워 보입니다.
이날 밑에 사진은 저희가 하루에 다먹은건 아니고 2일 나눠서 먹었답니다.

 

 

 

 

특히 여기 위에 키쉬라는 디저트가 있는데
맥주와 먹기 좋을만큼 크기도 적당하고 아주 맛있어요.

 

 

 

 

안에 잠시 둘러보며 찍은 사진입니다.
벽에 고구려 벽화에 나온 말그림과 옛날 물건들을 볼 수 있었습니다.
옛날 고대와 현대식 인테리어와 만남의 조화가 있어
천년의 도시인 경주에서만 볼 수 있는  장소가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디저트 냉장고 옆에 보면 이쁜 생화 꽃들도 직접 판다고 합니다.
연인에게 이벤트를 하거나 선물을 해주어도 좋을 거 같아요~!!

 

 

 

여기  명함도 있답니다. 문의 한다면 이곳 연락처로  전화해주시면 좋을 거 같아요.
여기 정확한 위치도 있으니 쉽게 찾을 수 있답니다.
감성있는 이쁜 꽃도 볼 수 있고 디저트도 정말 맛있고 분위기도 좋은 아레떼 카페로
한번 와보세요!!

인스타 그램


https://www.instagram.com/aretedst/ 

 

그 다음은 진주각에 이동했습니다
지역 이름이아니라
이름 뜻 그대로 보석 진주 박물관에 가는 것 이었습니다.

 

 

 

 

 

실재 진주로 만든 탑입니다.
다른 싼 시장 같은데는 진주 가루를 겉에 칠해서
파는 경우가 많은데 이곳은  진짜
조개에서 나온 진주로 만들었다고 합니다.

 

 

 

 

 

 

조개에서 진주를 빼내는 과정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샘플로 하나씩 나눠주기도 했는데요
실재 진주를 만져보니 차갑기도 했습니다

말로만 듣던 진주를 떼에내는 모습을 보고
신기했습니다


 

 

 

그 다음은 팔대관 입니다.
바다 물에 비치는 모습이 무지 아름다웠습니다

 

그 다음은 5.4공원인데
우리나라 3.1운동에서 영향을 받아 일어난 곳 인데
기념으로 해서 공원이 만들어졌다 합니다

 

 

 

특히 이 조형물은 횟불을 상징한다고 합니다.

 

 

 


그 다음 천막성 입니다 . 입구 들어가기전 천장에
별빛으로 꾸며 놓은 부분이 아름다웠습니다.

 

 

 

 

 

이 곳에서 인생 사진을 찍는 곳이라는 생각에
가는 곳 마다 찍었습니다
실제 하늘이 아니고 꾸며 놓은 곳 이라고 합니다

 

 

 

이곳에 영화 촬영하면 이쁠거 같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 다음은 맥주 박물관에 갔습니다
칭타오 하면 유명한게
칭타오 맥주 이죠^^
건물도 무지 컸습니다.

 

실재 이곳에서 맥주가 흘렀습니다
맥주가 돌아가면서 흘러 내린다고 합니다.

 

 

 

드디어 맥주 시음하는 곳에 들어 갔습니다.

 

 

마침 목도 마르고 해서 한잔 마셨습니다
깔끔하고 보리 원액이 그대로 맛이나
더 시원하고 맛있었습니다.

 

 

 

실재 이곳을 지나면 마시는 소리가 들려
영상으로 찍어보았습니다
무지 신기 했습니다

 

 

공장안에 수출되는 맥주 공장 안입니다

 

 

 

 

마지막으로 저녁 식사를 현지식을 먹었습니다
해물요리 였는데 푸짐하게 나와 맛있게 먹었습니다
특히 빵을 연유에 찍어먹는 것도 있었는데 맛있었습니다.

이것으로 마지막 일정을 마쳤습니다.
중국 음식은 우리 한국 음식과 비슷해서
먹을만 했습니다. 
이번에 만난 분들과 좋은 추억과 이야기 거리를 만들고
한국으로 귀국했습니다.

중국의 청도 역사와 미술관 특히 맥주 맛은
특히 인상에 남았습니다.

감사합니다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