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희 창원 창동 오동동 광장 주변에  생긴 양식 맛집입니다.
저도 인터넷을 검색해서 알게 된 맛집이어서 궁금하기도 해서 한번 찾아보았어요.
그리고 딱 이 집이 맛있을거 같다는 촉이 와서 한번 들어가보기로 했습니다.

 이름만 들어도 작게 운영하는 파스타 가게 같은 느낌이 들고
 프랑스 국기를 나타내듯 벽 색이 가게 분위기와 잘 맞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메뉴를 보니 평일 점심 특선이 있고 전통 파스타와 스테이크등이 있었어요.
저는 오늘이  평일이고 파스타가 먹고 싶고 해서
베이컨 크림 파스타를 한개 시켰습니다.
전통 파스타랑 스테이크도 정말 맛있어 보여서
다음에 지인과 같이 오면 시켜먹어보기로 했어요

 

 

 

 

 

 

 

 

음료 종류로 자신의 취향에 맞게 와인과 에이드도 있으니 
스테이크와 세트로 딱 맞다는 생각이 듭니다.

 

 

먼저 작은 컵잔에 스프를 먹었는데 찬 스프여서 신선하고 고소했습니다.
파스타가 만들어지는 동안 가게 안도 한번 둘러보았어요.
그 중에 세계지도가 아담하게 그려져 있어 분위기가 더욱 사는 것 같았습니다

 

 

 

 

 

 

그리고 제가 좋아하는 크림파스타가 나왔습니다.
맛도 나름 괜찮고 베이컨 고기도 두툼해서 식감도 좋았어요.
10000원대 해서 파스타 이정도면 양도 적당하고 괜찮았던 것 같습니다.

 

 

 

스테이크 가격이 부담인 경우 할인된 가격으로 행사도 자주하니
한번 더 찾아와도 좋을 거 같습니다.
위치는  투썸 플레이스 쪽에서 마주보는  반대 쪽으로 가면
철골 조각상 있는 안쪽으로 들어 가면 볼 수 있어요.

 

 

창원 마산에 창동에 들르게 되면 이곳 파스타는 정말 추천 드립니다.

여기서 나와 보니 오동동 광장이 보입니다.

여름에는 이곳에서 물 분수도 나오기도 하고 공연 일정이 되면 저녁에 하곤 한답니다.


연인과 함께 와도 좋고 가족과 분위기 있는 식사를 하고 싶다면
이곳에 하나 밖에 없는 브랜드 맛집으로 오세요

 

오랜만에 가족과 함께 외식을 하러 나왔어요.
이번에 저희 마산쪽 경남대 주변에 월영 마크리움이라는 건물이
새로 지어지면서 그 곳에 음식점과 상가가 들어서기 시작했는데

새 건물이라 그런지 이곳에 오는 손님들도 많았고
그 곳에 정희옥 스시라는 일식집도 생기면서 대기하는 손님들도 줄을 서곤 한답니다.

 

 

 

 

 

아직 빈 점포들이 있지만 아파트도 세워졌기 때문에
앞으로도 다른 상점들도 생길 수 도 있을 것 같습니다.
그 중 정희옥 스시는 마치 일본의 작은 가게같은 모형이어서 쉽게 찾을 수 있어요

 

 

 

 

 

문 옆에 큰 메뉴판을 볼 수 있었는데
스시 10개에 우동 세트로 시킬 수 있고 단품으로도 가능하다고 합니다.
저희는 4인으로 모듬스시 10개와 새우튀김 1개 우동 이렇게 1인 세트를 4개를 시켰습니다.

 

 

문 앞에 보면 순서 예약을 할 수 있는 기기가 있는데
이 테블릿으로 웨이팅 하기를 눌러서 예약을 해놓고
카톡으로 문자가 와서 안에 있는 직원분이 메뉴를 물어보고 자리를 안내해 줍니다.

 

 

 

 

 

우선 새우 4개와 스시 모듬 10개가 나왔는데 나름 1인 양정도 되고
스시에 얹어진 생선이 큼지막해서 식감도 좋았습니다.
오랜만에 먹는 스시여서 입에서 살살 녹는 듯 했어요.
특히 바삭한 새우튀김은 정말 갓 튀겨 나온 거 같아 식감을 돋우워 주었답니다

 

 

식당 가게 안을 보니 일본의 칼과 스시로 장식된 시계가 
눈에 들어와 더욱 일본 풍 느낌이 났습니다. 
손님이 보는 곳에서 조리사 분들이 스시를 만드는 모습도 볼 수 있었어요.

나중에 나온 우동까지 먹고 계산해보니 1인당 10000원 정도 나왔습니다.
나와보니 지금도 대기하고 있는 분들이 있었어요.
여기 경남대 주변에 맛집을 검색하면  일식집으로 여기 정희옥 스시도 나름 깔끔하고 괜찮답니다.
1인 세트로 먹어도 양은 적당하니 한번 드시러 와보세요!!

요즘 날씨가 많이 더워진 날씨에 보양식 중에 장어 구이를 많이 찾습니다.

저희 가포 중학교 주변에 장어 맛집들이 모여 있는데

저희는 그 중 등대 장어구이 집을 예전에 자주 간적이 있어서 들리게 되었습니다.

지금 가보면 예전에 그 위치이지만 도로도 생기고 길이 나 있다보니

그전에 위치랑 많이 달라보여 놀랐답니다.

대신 큰 건물과 내부가 잘되어 분위기 있어 보였답니다.

 


특히 여기서는 반찬도 많이 주고 장어 뼈 튀김이 새우깡처럼 고소 해요.

전에도 뼈튀김 음식을 맛있게 먹어서  그 맛이 가장 기억에 남는답니다.

저희는 한번 더 리필해서 먹었습니다.

 

 

저희는 가족 4인이라 3인분(45000원)왼쪽과 2인분(35000원)오른쪽 해서 양념 구이를 시켰답니다.

양도 푸짐하게 주셔서 여름 되기전까지 기다렸던 장어를

실컷먹을 수 있었답니다. 만약  다음에

4인 가더라도 2인씩 2개 시켜서 장어국수 밥을 시켜 드셔도 좋을 듯 합니다.

 


저녁이 깊어가니 등불이 켜져 있는 모습이 무지 분위기 있어 보입니다.

예전과 같이 바닷가가 보이는 전망있는 곳을 볼 수 없지만 장어 맛은 그대로 남아 있답니다.

식탁보에 보면 예전에 그 모습을 그대로 찍은 사진을 볼 수 있답니다.


여름에 장어구이 생각이 날때 이 곳 가포 쪽에 장어 구이 맛집하면 등대 장어 구이로

먹으러 오세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상남도 창원시 마산합포구 가포동 |
도움말 Daum 지도

 

 친구와 함께 한때 인스타에 유행 했던 이자와를 먹어보고 싶어서

마산에서 창원 상남동 까지 갔다 왔답니다. 

 버스를 타니 한시간 안되서 도착해서 창원시청 있는 주변에서 걸어 갔답니다.

 

주위에 보면 창원 롯데백화점 있고 은아아파트 맞은편 상가에 있었습니다.

처음에 어디가 어딘지 몰라 한참 헤메다가

어떤 한의원 미술학원 약국 등 상가가 밀집되어 있는 곳에서 찾았답니다.

 

 

 

 

거의 미디엄이라 덜익힌 고기라서 육회 비슷했지만

나름 맛도 고소하고 괜찮았던 것 같습니다.

 철판에 구워서 먹는 형식이 특이하고 신기 했습니다.

 

 

 

 

 

저희는 규카츠+스테키동+음료수 세트로 하여 23000원 정도 나왔답니다.

가격도 합리적이고 양도 어느 정도 먹을만 했던 것 같습니다.

 

아쉽다면 찾기가 쉽지 않았다는 것 입니다. 

다음번에 한번 먹을 때는 저희 집에서 가까운 마산 운동장 주변에서 먹어야

할것 같습니다. 창원이 가까운 분들은 이곳에 가는 것이 좋지만

저희는 1시간을 간격으로 먹으러 오기에는 버거 웠던 것 같습니다. 

 

좀더 저렴하게 먹고 싶다면 세트 메뉴를 시켜 먹기에 적정 하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남 창원시 성산구 상남동 | 경남 창원시 성산구 상남동
도움말 Daum 지도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